오는 11월부터 '원톨링 시스템' 하이패스 없어도 민자도로 통행료까지 무정차 통과후 한번에 낸다 > 최신뉴스

본문 바로가기
운정신문 운정신도시를 여는 행복한 커뮤니티, 뉴스 언론 : 운정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톱뉴스 | 오는 11월부터 '원톨링 시스템' 하이패스 없어도 민자도로 통행료까지 무정차 통과후 한번에 낸다

본문

오는 11월부터

국토교통부는 2020년 전국 모든 고속도로의 요금소를 없애는 '스마트톨링 시스템'을 구축하고,

전 단계로 '원톨링 시스템'을 올해 11월에 전국에 시행하여 중간요금소 20곳을 철거한다고 밝혔다.

 

하이패스가 없어도 차량번호 영상인식시스템을 통해 한국도로공사가 운영하는 고속도로(재정고속도로)와 민자고속도로 통행료를 중간정산 요금소 20곳을 없애 한 번에 계산하고 운전자는 마지막 요금소에서 통행료를 내는 방식이다.

 

하이패스 장착 차량은 현행대로 각 구간 하이패스요금소를 통과할 때마다 알아서 통행료가 계산된다.

11월 부터는 하이패스 미부착 차량도 해당 구간은 매번 요금소에 멈출 필요없이 마지막 요금소에서 통행료를 내면된다.

 

원톨링시스템은 재정고속도로와 민자고속도로가 연결된 전국 모든 고속도로 구간에 적용된다.

 

국토부 관계자는 "원톨링시스템 도입으로 통행시간 단축과 연료비 절감, 중간정산 요금소 운영비 절감 등으로 상당한 경제적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스마트톨링 : 「무정차 통행료납부시스템(One Tolling System)」은 하이패스와 영상장치를 혼용 설치하여 무정차·고속주행·다차로 기반의 차세대 요금지불 시스템

국내 최초로 영상인식 기술을 기반으로 차량정보를 파악함으로서 중간정차 없이 최종출구에서 일괄 수납하고 이를 도공과 민자법인이 사후 정산하는 시스템이다. 

또한, 장기적으로 본선 영업소뿐만 아니라 IC 영업소까지 확대 적용이 가능한 스마트톨링 도입에도 한발 다가갈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파주 운정신도시를 여는 행복한 커뮤니티, 뉴스 언론’ 운정신문
본 기사는 출처를 명시하는 조건으로 모든 사이트에 대해 승인없이 펌,전재,재배포를 허용합니다.
출처: 운정신문 http://unjung.co.kr/news/184
김성대 기자 news@unjung.co.kr   2016-01-10 19:20 송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SNS 회원 로그인

    이용중인 파주.운정 커뮤니티는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운정신문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구글에서 운정신문 검색 네이버에서 운정신문 검색 다음에서 운정신문 검색 Copyright ⓒ Unjung.co.kr All rights reserved.   경기도 파주시 청암로28 | 연락처 02-6953-6958 actrun@actrun.com
    인터넷신문 등록 경기 아 51299 | 발행·편집인 김성대 |청소년보호책임자 오훈 | 파주뉴스닷컴 | 모바일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