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어데블 시즌 2 DAREDEVIL Season 2 공식 예고편 2부 (한국어 CC) > 영화예고편

본문 바로가기
운정신문 운정신도시를 여는 행복한 커뮤니티, 뉴스 언론 : 운정신문
사이트 내 전체검색


데어데블 시즌 2 DAREDEVIL Season 2 공식 예고편 2부 (한국어 CC)

페이지 정보

관리자 작성일16-03-06 17:39

본문

한반지: http://oneringtrailers.com?m=100599
데어데블 시즌 2 예고편들: http://goo.gl/1qFH7Z
드라마 예고편들: http://goo.gl/70YBfd

• 원제: Daredevil Season 2
• 미국 방영일: 2016년 3월 18일 (Netflix)
• 음악: Andre Ettema & Paul Deetman - Bagger 288 링크 없음

자막이 안 나올 경우 플레이어 오른쪽 하단의 자막(CC) 버튼을 눌러주세요.
캡션은 옵션에서 기본 자막 색깔, 글꼴, 배경 유무 등을 취향에 맞게 변경하시면 설정이 계속 유지됩니다.
데스크탑에서는 HTML5 대신 플래시로, 모바일 기기에서는 최신 버전의 유튜브 앱으로 시청하시길 권합니다.
요청글에는 확답을 드릴 수 없어 답글을 달지 않으니 양해해주세요.
출처를 적으실 경우 http://oneringtrailers.com 이라고 해주세요.

홈페이지: http://oneringtrailers.com
페이스북: http://facebook.com/oneringtrailers
트위터: http://twitter.com/oneringtrailers
유튜브: http://youtube.com/oneringtrailers

Daredevil Season 2 Official Trailer Part 2 English Transcript

Would you believe it if I said I missed you?
No.
I need your help, Matthew.
You're the only person I can trust.
Oh, sweetheart.
You don't break into my house and then talk to me about trust.
What do you want from me?
You fight better than anyone I know.
And I have information.
The Yakuza never left.
That's impossible.
I drove them out of New York City.
No, you didn't.
They just hibernated and watched you take out all of their enemies.
Now, New York is ripe for the taking.
If we do this, nobody dies.
Do you understand?
Hungry?
Every time I walk up those stairs, I wonder if today's the day you're dead in your living room.
There are horrible things happening in this city.
I'm done apologizing to you for who I am.
This city needs me.
This isn't your city anymore!
My way isn't working.
What if it never has?
The battle has begun, Matthew.
There's nothing we can do but fight.
They're called The Hand.
You cannot stop what we have started.
The rising is coming.
You've been working out, by the way.
I appreciate that.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게시물 검색

회원로그인

SNS 회원 로그인

이용중인 파주.운정 커뮤니티는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운정신문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구글에서 운정신문 검색 네이버에서 운정신문 검색 다음에서 운정신문 검색 Copyright ⓒ Unjung.co.kr All rights reserved.   경기도 파주시 청암로28 | 연락처 02-6953-6958 actrun@actrun.com
인터넷신문 등록 경기 아 51299 | 발행·편집인 김성대 |청소년보호책임자 오훈 | 파주뉴스닷컴 | 모바일버전